오늘 마주친 한 구절

[낭+독회 한구절]낯선 시선

by 느티나무

  • 낯선 시선

    크게보기

  • 소통할수록, 가까워질수록 외로워진다. 더 소통하고 싶기 때문이기도 하고,

    그럴수록 메울 수 없는 차이를 발견하기 때문이기도 할 것이다.

    우리는 모르는 사람들, 이해관계가 없는 이들에게서 상처받지 않는다.

    친밀한 관계, 나를 잘 아는 사람에게서 더 상처받는다.

    혼자 있을 때 덜 외롭다.

     

    -238p. 

Social Reference : 소셜 레퍼런스?

'이 자료도...'하고 소개해주고 싶은 자료가 있나요?

같은 고민을 해본 적이 있거나 해당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.

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