컬렉션

들꽃, 소소한, 그래서 찬란한

등록일   2024-04-01    |   조회수   539

|      SNS 아이콘 SNS 아이콘

 

손바닥만큼의 땅이라도, 갈라진 콘크리트 틈 사이라도

여지없이 뿌리를 내리고 꽃을 피우는 들꽃이 있지요.

들꽃처럼 단단히 뿌리내리고 이 땅을 지탱하고 있는 '사람들'의 이야기를 모았어요.

 

 

- '[세상을 여는 창] 들꽃, 소소한, 그래서 찬란한' 전시

2024.03.29(금)~05.01(수)-

소장 자료

참고 게시물